기사입력시간 20.07.30 14:28최종 업데이트 20.07.30 14:28

제보

GC녹십자로 간 유비케어, 2분기 매출 261억 기록

전년 동기 대비 8.5% 감소..코로나19 영향 때문



유비케어는 올해 2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8.5% 감소한 261억원을 기록했다고 30일 잠정 공시했다.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은 23억원, 당기순손익은 25억원을 기록했다.

사업 부문별로 보면, 병·의원 및 약국 대상 EMR(Electronic Medical Record, 전자의무기록)과 제약·데이터 사업 부문이 각각 2.3%, 1.1% 순성장해 외형이 커졌다.

반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대면 영업활동이 위축되고 검진 수검이 연기되면서, 의료기기 유통 및 건강관리의 경우 약세를 보였다.

이 기간 수익 지표 중 매출 총 이익률은 55.0%를 기록해 전년 동기보다 5.2%p 개선됐다. 하지만 미래 사업을 위한 일회성 컨설팅 비용이 반영되면서 영업이익은 일시적으로 둔화됐다.

유비케어 관계자는 "일부 사업 부문에서 코로나19의 영향이 없지 않았지만, 수익성이 높은 EMR과 제약·데이터 사업 성장을 통해 매출 총이익이 개선됐다"면서 "하반기에는 신규 상품 라인업 확대 등으로 수익성 개선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민지 기자 (mjseo@medigatenews.com)
댓글보기(0)

전체 뉴스 순위

칼럼/MG툰

English News

전체보기

자료실

사람들

이 게시글의 관련 기사